옴니채널 리테일링을 가장 잘 활용하는 법

옴니채널 리테일링1)을 가장 잘 활용하는 법
온라인 고객들이 오프라인 매장을 방문하게 만들라

wheredidthemoneygo

오프라인 소매업체가 당면한 가장 큰 과제는 아마존 같은 온라인 판매업체들과 경쟁할 수 있는 전략을 찾는 것이다.
예를 들어, 미국 유통업체 월마트와 JC페니는 오프라인 매장을 보완하기 위해 전자상거래 분야에 상당한 투자를 했다.
하지만 이처럼 하이브리드 성격을 띠게 된 소매업체들이 처한 현실은 여전히 만만치 않다. 결국 두체인 브랜드는 2016년 매장을 폐쇄했다.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판매 사이트를 둘다 운영하는 소매업체에서 사용하는 전통적인 ‘옴니채널’ 전략은 고객이 두 개 이상의 채널을 넘나들며 쇼핑하게 만드는 것이다.
오프라인 매장에서만 쇼핑하던 고객이 온라인 사이트에서도 물건을 사기 시작하고, 온라인 사이트만 이용하던 고객이 오프라인을 찾게 만들도록 말이다. 이런 구매 행위를 유도하기 위해 가장 많이 사용하는 방법 중 하나가 프로모션과 쿠폰을 활용하는 것이다.
메이시스, 베드배스 앤드 비욘드 Bed Bath & Beyond, 홈디포 같은 소매업체들은 이 방법을 주기적으로 사용한다.
하지만 지금까지 이런 프로모션의 수익성을 면밀하게 검토한 소매업체는 거의 없었다.
고객이 온라인 매장에서 쇼핑할지 오프라인 매장에서 쇼핑할지 결정할 때 특히 중요한 변수가 있다.
집에서 가장 가까운 매장까지의 거리다.
그런데 소매업체들은 매개 이 변수에 주목하지 않는다.

om_F1607A_QA_LUO
이런 변수들이 어떤 상호작용을 통해 고객의 행동과 소매업체의 수익성에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기 위해 템플Temple대 마케팅 교수 쉐밍 뤄Xueming Luo가 중국 백화점 매장의 쿠폰 전략을 연구했다.
연구자들은 이 매장의 충성도 프로그램loyal program 2) 회원 5만 6000명을 임의로 선정했다.
과거의 구매기록을 분석해, 온라인 매장에서만 쇼핑하는 고객 8692명과 오프라인 매장에서만 쇼핑하는 고객 2만4804명을 선정했다. (이미 두 채널을 모두 이용하는 고객들은 연구에서 제외했다.)
목표 고객 3만3496명 중 일부에게는 온라인에서만 쓸 수 있는 쿠폰을 보내고, 일부에게는 오프라인에서만 쓸 수 있는 쿠폰을 보냈다. 일부 고객에게는 두 채널에서 모두 사용할 수 있는 쿠폰을 보냈다.
대조군에 속한 사람들에게는 아무런 쿠폰도 보내지 않았다.

온라인 매장 고객들이 매장을 방문하도록 장려하자 이익이 늘어났다. 하지만 오프라인 매장 고객들에게 온라인 매장을 이용하도록 인센티브를 주자 이익이 감소했다.

그런 다음 일주일동안 이 고객들의 구매 행동을 모니터하고, 쿠폰을 받은 사람들의 행동을 대조군에 속한 사람들과 비교했다. 체인의 이윤에 미치는 영향, 쿠폰 비용도 비교했다.
분석을 위해 연구자들은 오프라인 매장과의 거리에 따라 고객을 두 범주로 나눴다.
기준은 인구가 밀집한 도심 지역에서 많은 사람이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는 거리인 5Km로 잡았다.
그 결과, 오프라인 매장에서 가까운 거리에 사는 고객들의 경우에는 어떤 쿠폰 타입도 쇼핑 행위나 이윤에 중요한 차이를 빚어내지 않았다.
이런 고객들에게는 매장에 가는 데 드는 비용이 어차피 적다.
그러므로 그들이 매장을 일부러 찾게 만들기 위한 더 큰 동기가 필요하지 않다고 연구자들은 결론을 내렸다.
그보다 훨씬 먼 곳에 살고 있고 이전에 온라인 쇼핑을 한 적이 고객들의 경우에는, 온라인 쿠폰이 대조군 고객에 비해 2배 많은 이익을 창출했다. 또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모두 사용할 수 있는 쿠폰으로 인해 이익도 무려 800%나 증가했다.
그런데 집이 먼 고객들 중에서 이전에 오픈라인 매장만 이용했던 이들에게 온라인 매장에서 쓸 수 있는 쿠폰을 제공하자 오히려 이익률이 51% 떨어졌다.
다시 말하면, 온라인 고객에게 오프라인 매장을 방문하도록 장려하면 이익이 증가했지만, 오프라인 매장 고객에게 온라인 매장에서 쇼핑할 때 인센티브를 주면 이익이 감소했다.
이런 현상은 직관적으로 언뜻 납득이 되지 않을지도 모른다. 대부분의 소매업체들은 자신들의 고객이 양쪽 채널 모두에서 쇼핑하기를 원한다.
그렇게 되면 고객과 회사의 관계가 더욱 돈독해지고, 고객이 쇼핑도 더 많이 할 것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고객이 쇼핑도 더 많이 할 것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고객이 온라인 매장에서 구매하도록 만들면, 웹사이트와 모바일 앱을 지원하기 위해 IT분야에 막대한 투자를 한 점을 합리화하는 데도 도움이 된다. 하지만 오프라인 매장에서 온라인 매장으로 이동하는 고객에게 인센티브를 주는 방식에는 몇 가지 요점이 빠져 있다.
오프라인 매장에서 쇼핑하는 고객은 물건을 더 많이 사는 경향이 있다
그 이유는 부분적으로는 오프라인 매장이 더 많이 사고 싶은 충동을 느끼게 만들기 때문이다. 또 오프라인 매장 고객들은 의류나 신발, 화장품 등 촉감이 중요한 상품을 사는 경향이 있다
직접 경험해 볼 수 있어서다. 그리고 오프라인 고객들은 가격을 비교할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적다.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온라인 매장에서보다 가격을 비교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뤄 교수는 “고객이 당신의 매장을 정기적으로 방문한다면, 온라인 매장을 이용해 보도록 권해서는 안 됩니다.”라고 조언한다.
그 보다는 온라인 고객이 오프라인 매장에 오도록 만드는 편이 수익성이 훨씬 더 높여주는 방법이다.

오프라인 매장의 쇼핑 환경이 고객이 돈을 더 쓰도록 만들기 때문이다. “이것이 바로 성공을 부르는 옴니채널 전략입니다.” 뤄 교수는 말한다.

그러면 구체적으로 어떻게 해야 할까? 이 연구 결과에 따르면, 쿠폰을 오프라인 매장에서만 쓸 수 있게 하면 된다. 타깃은 이전에 온라인 매장만 이용한 고객들 가운데 오프라인 매장에서 어느 정도 멀리 떨어진 곳에 사는 이들이다.
또 한 가지는 월마트와 몇몇 소매업체들이 이미 시행 중인 전략으로, 온라인 고객이 제품을 집으로 배송시키지 않고 그 지역에 있는 매장에서 받아가면 무료 쇼핑 등 인센티브를 주는 방법이다.
마지막으로, 실제로 드는 교통비든 체감상의 비용이든 매장까지 가는 데 소요되는 비용을 줄이면(예컨대 대중교통 환승 장소에 매장을 두거나 주차 공간을 넉넉하게 확보하는 식으로) 멀리 사는 온라인 고객이 매장을 방문할 가능성이 커진다.

연구자들은 이 연구 결과를 미국의 소매업체뿐만 아니라 다른 시장에도 적용할 수 있다고 자신 있게 말한다.
물론 집에서 매장이 ‘가깝다’고 인식하는 정도는 그 지역의 인구밀도와 자동차 소유 여부, 교외에 거주하는 인구에 따라 달라질 것이다.
많은 연구자들이 오프라인 소매업체들이 매장을 더 적극적으로 폐쇄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런 면에서 이 연구 결과는 놀랍다.

om_01
부동산 리서치 회사 그린 스트리트 어드바이저 Green Street Advisor가 지난 4월 발행한 보고서는 미국 백화점들이 현재 운영 중인 복합 매장 800개(이 지역 전체 매장의 20%에 해당하는 비중)를 닫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지난 10년 동안 24% 감소한 평방피트당 비용과 매출을 맞추기 위해서다.
하지만 소매업체들은 이 충고를 거절했다. 문을 닫은 매장의 매출을 온라인으로 쉽게 옮길 수 있을 것 같지만, 실제로는 그 정도 매출을 회복하기가 매우 어렵다고 이들은 말한다.

뤄 교수는 옴니채널 전략의 일부로 오프라인 매장이 갖는 이점을 보여주는 다른 트렌드에 대해서도 언급한다.
실제로, 온라인 판매로 사업을 시작한 회사들이 재래식 매장에 투자하기 시작했다.
지난5월 아마존은 오프라인 매장을 더 열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아마존은 이미 시애틀에 매장을 하나 운영하고 있다.
오프라인 매장을 확장하는 과정에서 아마존은 워비파커 Warby Parker(안경), 보노보스Bonobos(의류)처럼 이전에 온라인에서만 사업을 하다가 최근에 오프라인 매장을 연 업체들과 손을 잡았다.
“온라인 쇼핑은 굉장히 목표 지향적이고 업무적인(거래 위주) 행위입니다. 반면 전통적인 소매업체의 강점은 매장 내에서 즐기는 쇼핑 경험이죠. 이 강점을 키울 필요가 있습니다.”라고 뤄 교수는 말한다.

om_68c6a1bbf45d8009841c17154321e4e6

The IDEA in PRACTICE
이 연구가 우리 사고방식을 바꿔놓았어요.”

MMGO몰은 중국 광시에 백화점에 매장 15개를 둔 유통업체다. 다른 전통적인 소매업체들터럼 이 회사도 고객이 온라인과 오프라인 채널을 모두 이용하도록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MMGO 전자사업부장 샤오친Xiao Qin이 옴니채널 쿠폰에 대한 연구가 이 회사의 전략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들려줬다.
다음은 샤오친과 인터뷰를 발췌, 편집한 내용이다.

온라인 시장에서의 경쟁이 얼마나 심한가요?

온라인에서만 판매하는 경쟁사인 알리바바Alibaba와 JD닷컴JD.com은 시장의 강자들입니다.
이 회사들은 더 낮은 가격에 더 다양한 상품을 제공할 수 있죠. 하지만 우리 오프라인 매장은 오랫동안 신뢰할 수 있다는 평판을 쌓았어요
고객들은 우리 매장에서 구매하기 전에 옷을 입어보고, 향수 냄새를 맡아보고, 전자기기 소리를 들어보고, 엔터테인먼트 제품을 직접 시험해볼 수 있어요. 이런 점이 온라인 경쟁사를 물리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이번 연구 결과를 보고 놀랐나요?
오프라인 쇼핑에서 집에서 매장까지의 거리가 중요한 변수라는 건 예상했어요. 멀리 떨어진 곳에 사는 고객이 우리 매장을 방문하려면 교통비가 많이 드니까요. 하지만 거리가 채널 간 이동에 그렇게 큰 영향을 미친다는 점은 뜻밖이었어요
이 연구로 인해 우리는 한 채널 안에서, 그리고 온.오프라인 채널에서 다 쓸 수 있는 판촉 쿠폰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됐죠

그래서 이제 무엇이 달라졌나요?
고객이 처음에 어떤 채널을 선호했는지에 관계없이 고객에게 임의로 할인 쿠폰을 보내면 판촉비용을 낭비할 수 있다는 점을 인식하게 됐어요. 또 오프라인 매장 고객을 온라인 매장으로 보내려는 시도가 잘못됐다는 것도 알게 됐고요
이 연구는 정밀한 연구를 진행하는 일이 얼마나 중요한지 보여줬어요. 간단히 A/B 테스트 3)의 반경을 넘어 쿠폰이나 다른 마케팅 수단을 사용하기 전과 사용하는 동안, 사용한 뒤 개별 고객의 가치가 어떻게 달라지는지 평가하는 거죠. 또 오프라인 쇼핑에서 교통비나 환불에 드는 비용 등 고객의 불편을 줄이면, 장기적인 고객 가치가 높아지고 충성도 높은 고객의 반복적 구매를 증가시킬 수 있다는 점도 깨달았습니다.

1)Omnichannel Retailing:고객이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오가며 상품을 찾아 구매할 수 있도록 한 서비스
2)고객충성도 프로그램이란 기업이 현재의 고객과 잠재고객을 대상으로 자사 상품에 선호도를 높이기 위해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마케팅 기법이다.
3)변수가 2개인 무작위 실험

  • 참고 자료 푸 쩡Fue Zeng, 쉐밍 뤄Xueming Luo, 이판 두Yifan Dou, 위치 장Yuchi Zhang, ‘Omnichannel Couponing’
  • Harvard Business Review Korea, July-August 2016

2 Comments

    1. G편한세상 (Post author)

      Thanks

      Reply

Leave a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